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보성군, 친환경 딸기 농업 전문가 35명 배출!

보성군 농기센, 9기 생명농업대학 운영으로 딸기전문 정예농업인 양성

  •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조용호 기자
  • 2019-11-07 17:57


전남 보성군이 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제9기 보성생명농업대학 졸업식을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보성군청)

전남 보성군이 지난 5일 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제9기 보성생명농업대학 졸업식을 갖고, 딸기 농업 전문가 35명을 배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교육과정은 ‘세계 최고의 딸기’를 생산한다는 목표로 고품질 친환경 딸기 생산 전문반을 개설해 딸기 재배 농가의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 4월 2일부터 11월 5일까지 7개월간(총 20회, 102시간) 고품질 딸기 재배기술, 농약허용물질목록화제도(PLS), 6차 산업에 대비한 마케팅전략 등 전문 이론교육과 현장교육을 병행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이진행됐다.

교육에 참석한 조춘제 학생회장은 “이렇게 수준 높은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좋은 기회를 마련해주신 보성군에 감사드린다.”며, “이번 교육에서 배운 것들을 농업현장에 적용하여 보성군이 세계 딸기 산업을 이끌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졸업식에 참석한 김철우 보성군수는 “잘사는 선진 보성 농업․농촌 만들기는 보성군의핵심과제”라며 “농업대학 졸업생 여러분들이 배운 지식을 더욱 발전시켜 보성녹차, 보성키위를 이어갈 또 하나의 특화작목, 보성 명품딸기를 육성하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보성생명농업대학은 21세기 지역농업을 이끌어 갈 정예농업인 양성을 목표로2011년 1기 한우전문반을 시작으로 금년에는 9기 딸기전문반 과정을 운영해 지금까지정예농업인 346명을 배출했다.




cho55437080@daum.net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