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전주대 차혜민·성민찬 학생, 대한민국 소방과학기술 경연대회 최우수상, 우수상 수상

  • [전북=아시아뉴스통신] 김현홍 기자
  • 2019-11-08 16:03
전주대 차혜민 학생, 대한민국 소방과학기술 경연대회 최우수상 수상.(사진제공=전주대)
전주대 소방안전공학과 4학년 차혜민, 성민찬 학생이 최근 서초구 더케이아트홀에서 진행된 ‘제3회 대한민국 소방과학·기술 경연대회’에서 최우수상(소방청장상)과 우수상(한국소방안전원장상)을 수상하고 부상으로 각각 200만원과 100만원을 받았다.
 
8일 전주대에 따르면 소방분야 우수인력 발굴을 위해 진행되는 대한민국 소방과학·기술 경연대회는 올해로 3회째 열려, 예방행정 및 안전관리실무를 종합적으로 평가하고 소방공학과 기술에 대한 이해를 중점적으로 경연한다. 총 25,380명이 모바일 예선에 참가해 소방공무원부문 403명, 민간전문부문(소방안전관리자로 선임된 사람) 128명, 민간일반부문 218명이 최종 본선에 진출했다.
 
민간일반부문 본선에 진출한 차혜민, 성민찬 학생은 최종 6인에 선정돼 결선에 진출했다. 결선은 문제해결 역량이 요구되는 고난이도 문제를 풀고 고득점자순으로 상위 1~4등을 가리는데, 차혜민 학생이 2위(최우수상), 성민찬 학생이 3위(우수상)를 차지하며 두각을 나타냈다.
 
전주대 소방안전공학과 차혜민 학생은 “학과 교육과정에 맞춰 전공 공부를 열심히 진행해왔던 터라 특별한 준비 없이도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었던 것 같다”라며, “졸업 후에는 소방안전 분야 최고의 전문가가 돼, 화재 예방법을 모든 사람에게 그것을 알리고, 국민들이 화재 걱정 없이 안전하게 살도록 만들고 싶다”라고 말했다.
 
 
 

lulu0420@naver.com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