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제4회 삼락농정 농업人∙농촌in 수상작 전시회 개최

-오는 22일까지 전북도청 1층 로비서 48점 전시
-수상자들 노고와 성과 모여 '농가소득 증가율 전국 1위' 성과

  • [전북=아시아뉴스통신] 서도연 기자
  • 2019-11-08 11:30
8일 전북도, 제4회 삼락농정 농업人∙농촌in 수상작 전시회 개최.(사진제공=전북도청)
전북도 삼락농정위원회는 각종 평가․행사 등에서 수상하고 인증받은 농업인과 농특산물 브랜드, 농촌마을 등의 수상작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2019년 농업人․농촌in 수상작 전시회」를(이하, 전시회) 오는 22까지 전북도청 1층 로비에서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도 삼락농정위원회에서 제안해 올해로 4회째를 맞은 이번 전시회에서는 지난 1년 동안 각종 대회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은 48점의 수상작이 전시된다.
 
전통적인 농도인 전북도는 삼락농정 농업人∙농촌in 수상작 전시회를 통해 도의 농업정책을 다른 지자체와 차별화해 선보이고, 전북 농업인의 날 행사와 연계해 개최함으로써 많은 농업인이 함께하는 전시회로 이끌고 있다.
 
올해 전시되는 수상작을 살펴보면, 「보람찾는 농민」분야에서는 평생을 전통방식으로 쌀엿의 맥을 이어가고 있는 임실 원이숙씨가 대한민국 식품명인으로 지정받았고, 신지식 농업기술과 지식을 확산하여 선도적으로 농업을 이끌어 가는 농업인에게 수여하는 신지식농업인 장(章)에는 정읍 이석변 대표와 남원 소영진 대표가 수상하는 등 12명의 농업인이 수상했다.
 
「제값받는 농업」분야에서는 미래의 농업․농촌을 이끌갈 예비창업자를 발굴하는 ‘창농불패’ 전국 농식품 콘테스트에서 전주 ㈜일루베이션 원형필 대표는 양돈 모바일 체중관리기 개발로 대통령 대상을 받아 미래 4차산업을 주도할 농산업 기업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우수상을 받은 익산 ㈜그린로드 김지용 대표는 작두콩으로 커피 대체용 차를 개발하여 농업의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있는 청년농업인 CEO이다.
 

또한, 우수 농산물 직거래사업장으로 인증받은 전국 9개소 중 우리 도 직거래사업장 5개소가 인증을 받는 큰 성과를 거두었고, 우리 지역의 밀, 팥, 소금으로 만든 찐빵 생산을 통해 지역 농가와 상생의 모델을 만들어 내 철탑산업훈장을 받은 부안 슬지네빵집도 전시된다.

「사람찾는 농촌」분야에서는 마을 주민들의 화합을 이끌어 내고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제6회 생생마을․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에서 수상한 남원 노봉혼불문화마을, 임실 학정마을, 완주 안덕마을이 전시되며, 제1회 깨끗하고 아름다운 농촌마을 가꾸기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순창 고추장익는마을도 전시된다.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삼락농정 농업人 농촌in 수상작 전시회는 민선6기 출범할 때부터 삼락농정을 도정 제일의 핵심시책으로 추진하면서 농업․농촌의 우수한 성과들을 한자리에 모아 농업인들의 자긍심을 높여 드리고, 많은 사람이 배울 수 있는 자리로 만들기 위해 2016년부터 시행해 온 전시회”라고 하면서 “이러한 성과들이 하나씩 더해져 금년에는 농가소득 증가율 전국 1위라는 큰 성과를 거두어 농민과 도민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좋은 소식을 전시하게 돼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
 
lulu0402@naver.com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