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영주시, 지난해 재정운용 성적표 '합격점'

2018 재정분석 종합순위 경북도 10개시 중 3위

  •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채봉완 기자
  • 2019-11-08 16:08
영주시청 전경.(사진제공=영주시청)
경북 영주시가 효율적이고 책임성 있는 재정 운용을 했다는 평가 결과가 나왔다.

8일 영주시에 따르면 나라살림연구소가 최근 발표한 전국 지방자치단체 '2018년 살림살이' 성적 결과 영주시의 재정분석 종합순위는 경북도 10개시 중 3위(전국 75개 시 중 27위)로 나타났다.

시는 채무 조기상환의 성과로 관리채무 비율(0%)이 전국 평균(7.35%)보다 월등히 낮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이번 성적표는 나라살림연구소가 행정안전부 2018년 결산을 기준으로 전국 243개 지방자치단체의 재정 운용현황을 평가한 '2019 지방재정분석'을 집중 분석한 자료다.

종합순위는 재정 건전성 6개 지표 재정 효율성 7개 지표의 지표 값을 기준으로 동종단체 5개 범주별로 산정해 도출했다.


시는 경상수지비율, 관리채무비율, 통합유동부채비율, 지방세수입비율, 지방세체납액관리비율, 지방보조금비율, 업무추진비절감률 등에서 높이 평가됐다.

또한 전국적으로 재정 흑자규모가 감소한 가운데서도 건전한 재정 수지관리를 통하여 동일 유형 지자체보다 높은 통합재정수지(수입과 지출을 비교해 흑자 또는 적자 측정) 비율을 유지하고 세입, 세출 예산 간 적정 배분 및 편성을 통해 재정을 효율적으로 운용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장사원 기획예산실장은 "세입확충과 세출절감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통해 지방재정의 건전성과 효율성을 지속적으로 높여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chbw2712@naver.com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