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청주시, 내년 청원생명쌀 1만200t 생산 계획

오는 30일까지 0.5㏊ 이상 계약재배 신청 접수

  • [충북=아시아뉴스통신] 김영재 기자
  • 2019-11-09 08:09
청원생명쌀./아시아뉴스통신DB
충북 청주시는 오는 30일까지 농지소재지 읍.면.동에서 내년 청원생명쌀 계약재배 신청을 받는다.

9일 청주시에 따르면 청원생명쌀 계약재배는 청주시 거주 농업인으로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농지 중 계약재배 면적이 0.5㏊ 이상인 경우 신청이 가능하다.

청주시는 2020년산 청원생명쌀의 경우 전체 1700㏊에서 조곡 1만200t을 생산할 계획인데 친환경인증 필지를 제외한 전 필지 1330㏊에 대해 GAP인증을 받아 명품화를 추구하기로 했다.

특히 소비자 반응이 좋아 조기 판매된 고시히카리 품종을 올해 대비 50㏊ 증가한 200㏊를 신청 받는다.

청주시는 맞춤형 친환경 고품질생산 자재 선정과 드론 및 광역살포 등을 통한 공동방제 농법의 단일화로 고품질의 쌀을 생산할 계획이다.


청원생명쌀은 13년 연속 한국표준협회 로하스 인증, 대한민국 명품 쌀에 선정되는 등 엄격한 품질관리를 통해 고품질 쌀로 소비자에 인정받고 있다.

청주시 관계자는 “쌀 소비 하락 등 어려운 시장 여건을 이겨내기 위해서는 고품질 쌀 생산이 해법”이라며 “철저한 재배관리와 품질관리를 통해 전국 소비자들이 인정하는 고품질 청원생명쌀이 생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memo34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