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영천시, 천연염색공방 마케팅전략.산업 활성화 토론회 개최

'천연염색업체와 천연염색산업 발전방안 모색'

  •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염순천 기자
  • 2019-11-09 15:24
지난 7일 경북 영천시농업기술센터 2층 회의실에서 '천연염색공방 마케팅전략 및 지역 천연염색산업 활성화 토론회'가 열리고 있다.(사진제공=영천시청)
경북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천연염색산업 발전방안 모색과 상생발전을 위해 지난 7일 영천시농업기술센터 2층 회의실에서 '천연염색공방 마케팅전략 및 지역 천연염색산업 활성화 토론회'를 개최했다.

9일 영천시에 따르면 이번 토론회에는 연구기관, 천연염색 공방, 연구회, 천연염색협동조합, 한국전통염색학교, 염색 원단.염재 업체, 공방설립예정자 등 총 23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지난 2008년부터 지금까지 천연염색산업을 추진한 농촌지도과의 현황발표에 이어 박진우 천연소재산업화지원센터장의 '천연염색공방 마케팅 전략' 주제발표와 더불어 참석한 분야별 대표의 발표와 천연염색 산업 발전방안에 대한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특히 주제발표에서 친환경섬유와 소재에 대한 인식개선과 최근 인기있는 유튜브를 활용한 마케팅 방법을 소개해, 참여 업체들의 많은 관심을 끌었다.

이 밖에도 공통적 의견으로 영천이 천연염색 도시로 알려져 있으나 외부 사람들이 접근하기 어려운 지역에 흩어져 찾아가기 어려워 천연염색특화거리나 공동판매장 설치를 희망했다.


또한 천연소재산업화지원센터에는 색이 바래지는 문제점과 염색 결여도를 개선하는 연구개발을 요청했으며, 농업기술센터에는 천연염색원단의 대량생산을 위한 염색기계 지원을 요청했다.

김명철 영천시농촌지도과장은 "이번 토론회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들을 수렴해 앞으로 천연염색산업화 방향을 설정하고, 정책을 수립하는 데 적극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김 과장은 또 "트랜드 변화에 맞춰 단순한 염색교육보다는 홍보와 판매, 마케팅 분야로 교육을 추진하고, 영천시 공동 천연염색히트상품을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ysc2526@naver.com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