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충주소방서 ‘몸짱 여자소방관’ 채교진

지난 5월 구급대원 임용…내년 피트니스대회 출전 준비

  • [충북=아시아뉴스통신] 홍주표 기자
  • 2019-11-22 14:36
충북 충주소방서 ‘몸짱 여자소방관’ 채교진 피트니스대회 출전 모습.(사진제공=충주소방서)
[아시아뉴스통신=홍주표 기자] 충북 충주소방서 ‘몸짱 여자소방관’이 화제다.
 
주인공은 주덕119안전센터 소속 소방사 채교진(32.여).
 
그는 소방관 임용 이전 취미생활로 하던 헬스가 특기가 돼 트레이너 생활 및 피트니스대회 출전을 했었다.
 
지난 5월 구급대원으로 임용돼 현재는 헬스와 수영, 프리 다이버를 병행해 운동하고 있는 채 소방사는 센터 직원들과 함께 체력 증진에 힘을 쏟고 있다.
 
여자소방관이 아닌 소방관으로서 시민과 자신뿐만 아니라 동료를 지킬 수 있는 강인한 체력을 겸비하도록 노력하고 있는 것이다.
 

채 소방사는 내년 중순 피트니스대회 출전을 계획 중에 있고, 수상이 아닌 노력에 대한 대가를 받도록 훈련에 임하고 있다.
 
채 소방사는 “향후 구급을 넘어서 화재·구조에 대한 소양을 갖추기 위해 능력을 쌓을 것”이라며 “여자소방관에 대한 사회적인 편견과 생물학적 차이를 극복하고, 현장에서 빛나는 대원이 되겠다”고 말했다. 
 
321885@daum.net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