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김혜연 '공부가 머니'서 "스타일이 동기부여만 잘 되면 잘할 것 같아"

  •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전우용 기자
  • 2019-11-22 22:22
김혜연. 출처=공부가머니
김혜연이 화제다.

'공부가 머니'에서 공부의 동기 부여에 대한 고민과 솔루션이 공개되면서다.

2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공부가 머니'에서는 김혜연과 두 아들이 출연했다.

이날 김혜연의 셋째 아들이 시험 100점으로 딜을 거는 모습이 공개됐다. 김혜연은 "도형이 같은 스타일이 동기부여만 잘 되면 되게 잘할 것 같다"고 말했다.

이를 본 유진도 "딜하는 게 옳은 방법인가 저도 궁금하다"고 말했다. 그러자 진동섭 전문가는 "보상을 통해 내적인 보상이 일어나면 좋지만 그런 학생은 드물다. 백점 맞으면 어떻게 할게요 이런 게 아주 의미가 없는 건 아니다"라고 말했다.


끝으로 이병훈 컨설턴트는 "기본적으로는 똑똑한 아이들이 이런 걸 요구하는데 동년배 중에서 정신연령이 낮은 아이들이 요구하는 경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아이들이 사회적 관계나 본인의 꿈이나 목표, 좀 더 높은 차원의 동기 부여를 받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ananewsent@gmail.com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