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2030 부산 세계박람회 마스터플랜 수립 착수

  •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장하영 기자
  • 송고시간 2020-01-20 08:08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1.20. 2030 부산 세계박람회 마스터플랜 수립 용역 입찰공고
부산시청사(아시아뉴스통신 DB)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가 마스터플랜 수립 용역 착수를 시작으로 준비에 속도를 내기 시작한다.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는 1월 20일 「2030 부산 세계박람회 마스터플랜수립 용역」을 입찰 공고한다. 지난해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가 국가사업으로 지정되고 산업부를 중심으로 범정부 유치기획단* 출범 후, 시와 정부가 추진체제를 정비하고 본격적으로 유치 준비를 본격적으로 시작한 것이다. 


범정부 유치기획단(단장: 통상교섭본부장): 4개 부처(산업통상자원부, 기획재정부, 외교부), 부산시 파견직원 14명 1국 3팀으로 구성 됐다.

2030 부산 세계박람회 마스터플랜 수립 용역‘은 엑스포 주제개발과 유치신청서 작성, 박람회장 조성, 사후활용을 포함한 사업기본계획 용역으로 31억 원 규모의 (‘20~’21) 2개년 용역이다.

산업부는 용역을 주관 총괄하고, 부산시는 사회간접자본(SOC) 확충 등 부산시의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용역의 전반적인 지원을 한다. 


 한편, 마스터플랜수립 용역 입찰 참가 희망 기업의 광범위한 참여와 현장의 이해도를 높이기 위하여 22일 오후 2시에는 엑스포 개최 장소인 부산 북항 일원에서 용역 사전설명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산업통상자원부와 부산시 관계자는 “2030년 세계박람회 유치에 성공할 경우, 우리나라는 3대 행사(올림픽·월드컵·등록엑스포)를 모두 개최하는 세계 7번째* 국가가 되면서 국가・지역 브랜드를 크게 높여 부산·경남 등 제 2경제권의 부흥과 국가균형발전에 크게 이바지할 수 있다”며, “유치에 성공할 수 있도록 기본계획 수립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