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부산시, 설 연휴 기간 산불방지 특별대책 추진

  •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한창기 기자
  • 2020-01-21 10:32
  • 뉴스홈 > 사회 > 사회일반
부산시청사(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한창기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성묘객 등 입산자가 증가하는 설 연휴 기간 산불방지 특별대책을 추진한다. 

이에 따라 1월 24일부터 1월 27일까지 산불감시원과 산불진화장비를 산불취약지에 집중 배치하고, 비상근무태세를 강화하는 등 산불예방과 대응에 총력을 기울인다.

먼저 연휴 기간 산불전문예방진화대, 산불감시원, 공공근로자 등 산불감시인력 640여 명을 산불취약지에 배치해 집중적인 감시활동을 전개한다.


 또한, 등산로와 성묘객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공원묘지 등에 대한 집중적인 순찰로 빈틈없는 산불감시체계 구축에 나설 예정이다.


아울러, 산을 찾는 입산자를 대상으로 지정된 개방등산로 이외에는 입산금지, 성묘할 때 묘지에서 유품소각 행위 금지, 산림 내 또는 인접 지역에서 담배꽁초를 버리거나 담배를 피우는 행위 금지, 산림 내 입산 시는 화기물 소지 금지와 불을 사용하는 풍등 행위 등을 집중적으로 단속한다.


이밖에도 연휴 기간 시, 구․군, 부산시설공단의 산불대책본부 운영을 강화하고, 전 직원 비상연락체계 유지, 관계기관(소방, 경찰)과의 상호 협조체제 유지 등 초동진화태세를 확립하고 산불 발생 시 즉각적인 진화로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시민 모두가 훈훈하고 즐거운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성묘객 등 입산자 모두가 산불예방에 힘써 주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