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전북도체육회, ‘변화와 혁신 위한 특별TF팀’ 가동

  • [전북=아시아뉴스통신] 서도연 기자
  • 송고시간 2020-01-22 14:40
  • 뉴스홈 > 스포츠
전북도체육회 ‘변화와 혁신을 위한 특별TF팀’.(사진제공=전북도체육회)

전북 체육을 한 단계 더 비상시키기 위한 작업이 추진된다.
 
22일 전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이날 ‘변화와 혁신을 위한 특별TF팀’을 구성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특별TF팀은 정강선 제36대 전북체육회장의 공약사항과 각종 체육사업의 효율적인 추진을 돕기위해 마련됐다.
 
앞으로 TF팀은 중점 추진 과제를 발굴·선정하고, 주기적인 점검 및 평가를 통해 변화와 혁신을 모색해 나갈 계획이다.
 
회계와 법조계, 행정, 회원단체 등 분야별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TF팀은 ▲구기섭(전 전북체육회 사무처장) ▲강삼신(변호사) ▲황준연(회계사) ▲배병옥(전 진안군청 서기관) ▲오성환(고창생물권 공공스포츠클럽 사무국장) ▲문병량(예원대 생활체육학과 교수) ▲박병래(전 부안군의원) ▲김영조(전 전북사격연맹 부회장) 총 8명으로 꾸려졌다.
 

정강선 회장은 “전북체육회에서 추진하고 있는 각종 사업과 저의 공약사항들이 효율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검토와 자문을 부탁드린다”며 “전북 체육이 발전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말했다.
 
한편 정강선 회장은 ▲체육 지도자·행정 실무자 처우개선 ▲스포츠클럽 우수 꿈나무 발굴·육성 ▲대학·실업팀 창단 적극 유도 ▲전북체육 역사관(명예의 전당) 건립 등을 공약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