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도성훈 인천시교육감, '교원평가 개선, 교원성과급 폐지' 해야

  • [인천=아시아뉴스통신] 김선근 기자
  • 송고시간 2020-01-22 18:12
  • 뉴스홈 > 사회 > 사회일반
22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되는 교육자치포럼 모습.(사진제공=인천시교육청)
[아시아뉴스통신=김선근 기자]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이 22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교육자치포럼에 참석해 “교원성과급과 교원평가는 폐지하는 게 바람직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교육자치포럼은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회장 김승환)에서 주관하며 ‘교육자치, 현장에 묻고 정책으로 답하다’는 슬로건 아래 2차 포럼으로 진행됐으며 전국에서 800여명의 교육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도성훈 교육감은 유은혜 사회부총리겸교육부장관, 김승환 협의회장을 비롯한 5명의 교육감(경기, 서울, 인천, 충북, 전북교육감)이 함께하는 토크 무대에 올랐다.

진행자로부터 “학교자치를 위해서는 학교구성원의 자발성과 열정이 학교자치의 핵심요소이지만 학교현장의 많은 교사들이 소진과 효능감 상실을 호소한다”며 “이를 해결하기 위한 어떤 정책이나 지원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까”라는 질문을 받았다.

도성훈 교육감은 “교사의 가장 중요한 본분은 학생과의 수업, 교육이라고 생각하는데 교원성과급제도는 이런 본분에 역행하는 제도”라면서 “교사의 사기를 떨어트리며 교육과 학교현장에 맞지 않는 교원 성과급제를 폐지하고 교원평가는 공정성과 신뢰성을 확보하는 방향으로 개선해야한다”고 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