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한국 U-23 축구대표팀, 호주전 선발 명단 발표...오세훈 원톱 출전!

한국 승리시 세계 최초로 8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

  • [서울=아시아뉴스통신] 김한빈 기자
  • 송고시간 2020-01-22 22:08
  • 뉴스홈 > 스포츠 > 스포츠일반
오세훈. (사진=AFC 공식 홈페이지)
세계 최초 8회 연속올림픽 진출이 걸린 김학범호의 선봉장은 오세훈이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3 남자대표팀은 22일 밤 10시 15분(이하 한국시간) 태국 방콕 탐마사트스타디움에서 호주와 2020 AFC U-23 챔피언십 준결승전을 치른다. 이 경기에서 승리해 결승에 진출하면 2020 도쿄올림픽 출전권이 걸린만큼 선발명단에 대한 많은 관심이 집중 됐다.
 
호주전 선발출장명단. (제공=대한축구협회)

조규성, 오세훈의 치열한 주전 스트라이커의 경쟁속에 김학범호의 선택은 오세훈(상주상무)이었다. 윙포워드에는 요르단과의 8강전 풀타임 활약을 펼친 김대원(대구FC)과 스피드가 뛰어난 엄원상(광주FC)이 호흡을 맞추며 공격형 미드필더에는 대구의 아이돌 정승원(대구FC)이 책임진다.

중원은 장악력이 좋은 김동현(성남FC)과 수비력이 뛰어난 원두재(울산현대)가 2선을 책임진다.

강윤성(제주유나이티드), 이유현(전남드래곤즈)의 새로운 풀백 조합이 출격한다, 최근 K리그로 복귀한 이상민(울산현대)과 피지컬이 좋은 정태욱(대구FC)이 중앙수비 라인을 책임진다. 골키퍼는 이번대회 전경기 출장 중인 송범근(전북현대)이 골문을 지킨다.


한편, 앞서 열린 사우디와 우즈벡의 준결승전에선 사우디가 후반 42분 알오르만의 중거리골로 우즈벡을 1-0을 이기며 본선진출에 성공했다. 한국 vs 호주전 승자는 사우디와 결승전을 치루며 패자는 우즈벡과 치열한 올림픽 진출권이 걸린 3위 결정전을 치루게 된다. 

도쿄올림픽 진출권이 걸린 2020 AFC U-23 챔피언십 준결승전 한국 vs 호주 경기는 JTBC를 통해 22일 오후 10시 15분 생중계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