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음성군, 2020년 상반기 ‘찾아가는 문해교실’ 신청·접수

5인 이상 마을 주민 대상, 배움 기회 제공

  • [충북=아시아뉴스통신] 홍주표 기자
  • 송고시간 2020-01-23 11:13
  • 뉴스홈 > 사회 > 사회일반
충북 음성군이 오는 30일까지 글을 모르거나 활용이 어려운 마을 주민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문해교실’ 신청을 접수받는다. 사진은 ‘찾아가는 문해교실’ 자료사진.(사진제공=음성군청)
[아시아뉴스통신=홍주표 기자] 충북 음성군은 오는 30일까지 2020년 상반기 ‘찾아가는 문해교실’ 신청을 접수받는다.
 
찾아가는 문해교실은 글을 모르거나 활용이 어려운 마을 주민을 대상으로 문해 교육사가 마을로 직접 찾아가 교육을 실시하는 사업이다.
 
통계청에서 실시한 인구주택 총 조사(2015년)에 따르면 음성군의 초등학교 중퇴 및 미취학 인구는 5820명, 중학교 중퇴자는 1만1251명이다.
 
문해교육이 필요한 잠재 수요자의 비율이 성인 인구 대비 23.2%에 달해 이번 사업으로 주민에게 배움의 기회를 폭넓게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교육대상은 5인 이상 마을 주민이며, 음성군민 누구나 평생학습과로 신청(043-871-3144)하면 문해 교육사가 마을로 찾아가 상담 후 교육과정을 설계하고 운영하게 된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찾아가는 문해 교실은 삶을 살아가는 데 있어 가장 기초적인 교육을 제공하는 사업이다”라며 “거동이 불편하지만 배움에 대한 열정이 있는 마을 어르신들을 위해 삶의 활력과 즐거움을 선사하고, 모두가 교육받을 수 있는 평생학습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