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정세균 국무총리, 인천공항 검역 대응현장 점검

  •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홍근진 기자
  • 송고시간 2020-01-24 17:22
  • 뉴스홈 > 생활/날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방역 관계자 격려
정세균 국무총리가 24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현장을 점검했다.(사진=총리실)

[아시아뉴스통신=홍근진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는 설 명절 연휴 첫날인 24일 인천국제공항을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검역 대응현장을 점검했다.

총리실에 따르면 이날 방문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현장 검역태세를 점검하고 설 명절에도 국민 건강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검역관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 총리는 먼저 인천공항검역소장으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검역상황을 보고 받고 제1여객터미널 검역대에서의 체온측정 업무와 건강상태질문서를 받는 업무 및 입국장 소독 업무 등 입국자 검역현장을 살펴보는 시간을 가졌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24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현장을 점검했다.(사진=총리실)

이어 정 총리는 검역 관련 인력의 부족 여부를 점검하고 "인력이 부족하면 일이 소홀히 될 수 있으므로 필요한 조치를 적시에 취해 검역량이 많이 늘어나도 검역이 제대로 이뤄지도록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정 총리는 1호 환자와 오늘 아침에 확진된 환자의 사례를 볼 때 검역 체계가 잘 작동했다고 판단된다며 앞으로도 검역에 빈틈이 없도록 철저히 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끝으로 정 총리는 설 연휴인데도 쉬지도 못하고 근무하고 있는 검역관들의 노고에 감사함을 표시하고 앞으로도 잘 챙겨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