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동해선 부산원동역 완공... 오는 28일 개통!

  •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한창기 기자
  • 송고시간 2020-03-22 13:47
  • 뉴스홈 > 생활/날씨
부산 원동IC 주변 교통편의 증진
부산원동역 조감도./자료제공=부산시

오는 28일 도심하천인 수영강 교량위에 동해선 부산원동역이 2년 9개월의 공사 끝에 완공을 앞두고 있다.

22일 부산시에 따르면 이번 부산원동역 건설 사업은 대단지 APT로 조성에 따른 주민 대중교통이용 불편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된다고 밝혔다.


개통식은 오는 27일 오전 11시 부산원동역에서 열린다.

이날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에 동참하는 의미로 주민초청 없이 최대한 간소하게 치러질 예정이다. 

부산원동역은 동래구 안락동~해운대구 반여동간 사이의 수영강 상부에 역사와 승강장, 선상 연결통로 등이 건립되는 선상 역사다.


부산시와 한국철도시설공단 간 공사 위·수탁 협약을 통해 지난 2017년 7월 착공을 시작으로 시비 270억 원을 들였다.

원동역 개통으로 동해선은 현재 14개 구간인 부전~일광역에서 15개 역을 운행하게 되며 도시철도 1~4호선과 김해경전철의 뒤를 잇는 부산권 도시철도이다.

또한, 부산권역 광역철도망과 환승체계를 구축, 동해남부권 철도망의 중추기능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부산원동역 개통으로 대중교통 이용편의 증진, 인근 도심교통난 완화, 역 간 접근성 향상 등 주민편의와 함께 지역발전에 큰 도움이 되리라 생각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부산원동역 부설주차장은 주변 아파트 민원과 코로나19로 인한 건설인력 부족 등으로 인해 오는 28일 개통 시에는 운영이 어려운 실정이다. 

따라서, 주차장 이용이 필요한 이용객들은 당분간 인근 재송역이나 안락역을 이용해야 하며 부설주차장은 늦어도 4월 말까지 완공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