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진도경찰서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발족

  •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박용준 기자
  • 송고시간 2020-03-26 13:15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진도경찰서는 최근 n번방 음란물 피해가 전국에 속출하고 있어 26일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단을 설치했다.(사진제공=진도경찰서)

[아시아뉴스통신=박용준 기자]전남 진도경찰서(서장 진점옥)는 26일 아동·청소년과 여성의 삶을 송두리째 앗아가는 잔인하고 충격적인 범죄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하고 현판식을 개최했다.
 
특별수사단은 오는 12월 31일까지 운영할 계획이며 여성단체 및 유관기관과 공동으로 대응해 디지털 성범죄를 단호히 척결할 계획이다.

 
또한, 오는 6월 말까지 예정됐던 '사이버성폭력 4대 유통망 집중단속'을 연말까지 연장해 전 수사 역량을 집중하고, 운영자·유포자·방조자 등 불법행위자 전원을 색출하여 엄정하게 수사하고 유통망 경로 변화에도 신속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진도경찰서 관계자는 "피해자들이 느끼는 고통과 절박한 심정을 헤아려 피해자 보호에 만전을 기하고 피해 영상 유출 등 2차 피해가 발생치 않도록 세심하게 조치해 나갈 예정이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