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21대 총선]곽상언 더불어민주당 후보, 후보 등록 ‘본격 선거전’ 돌입

  • [충북=아시아뉴스통신] 김성식 기자
  • 송고시간 2020-03-26 15:08
  • 뉴스홈 > 정치
“군민의 삶에 기초한, 군민을 위한 정책 펼칠 것” 강조
 
26일 곽상언 후보가 후보자 등록 직전 후보자 등록신청서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제공=곽상언선거사무소) 

곽상언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충북 보은·옥천·영동·괴산)가 26일 오후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등록을 마치고 본격 선거전에 들어갔다.
 
곽 후보는 지난 13일과 20일 각각 ‘농축산 분야 지원정책’과 ‘복지 3대 공약’을 발표하고 “군민의 삶에 맞닿아 있는 정책을 펼쳐 군민들의 기존 생활양식을 개선하고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밝힌 바 있다.

 
곽 후보는 “침체된 보은·옥천·영동·괴산군의 확실한 변화를 이끌기 위해 힘 있는 집권 여당과 지역을 잇는 튼튼한 다리가 필요하다”며 “군민 여러분과 함께 충북 동남 4군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겠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곽 후보는 지난 6년 동안 한국전력공사를 상대로 가정용 전기요금 누진제 소송을 이어오며 불공정에 맞서 약자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시민의 변호사’로 활동해 왔다.
 
현재는 더불어민주당 충북도 지역발전특별위원장을 맡고 있는 곽 후보가 끈기와 추진력을 바탕으로 ‘지역 소멸’ 위기에 봉착한 보은·옥천·영동·괴산군에 어떤 활력을 불어넣어 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아시아뉴스통신=김성식 기자]


koomlin@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