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진안군, 음압컨테이너 선별진료소 상시 운영

  • [전북=아시아뉴스통신] 서도연 기자
  • 송고시간 2020-05-22 11:25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신속한 검사와 의료진과 검사자 간 교차감염 예방 효과 기대
전북 진안군 음압컨테이너 선별진료소.(사진제공=진안군청)

전북 진안군(군수 전춘성)은 안전하고 신속한 코로나19 검사를 위해 음압 텐트형 선별진료소를 컨테이너형 선별진료소로 변경해 상시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기존 음압텐트형 선별진료소는 의료진과 검사자가 직접 대면해야 해 의료진의 교차 감염을 막기 위해서 레벨D보호구를 착용하고 검사를 실시해야 하는 번거로움과 기온 상승으로 인한 선별진료소 운영에 어려움이 있었다.

 
진안군은 헤파필터가 장착된 음압 컨테이너형 선별진료소 도입으로 신속하고 안전하게 검사를 진행할 수 있어 의료진과 검사자의 2차 감염을 예방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내부에는 채담부스 2개실과 방사선 촬영실 등을 갖췄으며, 냉난반기 설치로 공기 중 전파를 차단하는 안전성 등도 확보했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음압컨테이너 선별진료소 설치로 신속하고 안전하게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할 수 있고 의료진 근무여건과 의료인 감염 예방 효과가 커졌다”며 “앞으로도 진안을 감염병으로 안전하게 지켜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뉴스통신=서도연 기자] lulu0402@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