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오재원 만루 홈런' 두산 삼성 제압 2연승 질주, 팀은 10-6 승리

  •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 기자
  • 송고시간 2020-05-24 00:00
  • 뉴스홈 > 스포츠
오재원/(사진=두산베어스 SNS)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두산 베어스가 삼성 라이온즈를 상대로 승리를 거두며 2연승을 질주하고 있다.

두산은 지난 23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삼성과 2020 KBO리그 시즌 2차전 경기를 치렀다.

이날 선발투수로는 알칸타라(두산), 김대우(삼성)이 나섰다.

두산은 3회 2점, 5회 4점, 6회 4점 총 10점을 기록했고 삼성은 1회 1점, 6회 3점, 7회 2점 총 6점을 기록했다.

첫 득점은 삼성이 기록했다.


삼성은 1회 김상수의 몸에 맞는 볼, 김지찬, 구자욱의 안타로 무사 만루를 만들었지만 김동엽이 삼진으로 물러났고 이학주의 희생플라이 아웃으로 1점, 이원석의 플라이 아웃으로 총 1점밖에 기록하지 못했다.

두산은 3회 페르난데스와 최주환의 백투백 홈런으로 2점을 기록하며 2-1 리드를 잡았다.

두산은 5회 박건우가 삼진으로 물러나고 페르난데스, 최주환의 연속 안타, 김재환의 볼넷으로 1사 만루를 만들었다. 이후 오재원이 만루 홈런을 터트리며 4점을 기록했고 6회에도 4점을 추가하며 점수차를 10-1로 벌렸다.

삼성은 역전을 노렸으나 6회 3점, 7회 2점 총 5점밖에 기록하지 못하면서 경기는 10-6으로 두산이 승리했다.

dltkdwls317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