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인터뷰] 최영일 전북도의원,“도민 민원 해결 앞장·협치의정 모델 만들 것”

  • [전북=아시아뉴스통신] 서도연 기자
  • 송고시간 2020-06-26 17:17
  • 뉴스홈 > 인터뷰
제11대 전라북도의회 후반기 제1부의장
최영일 제11대 전라북도의회 후반기 제1부의장./아시아뉴스통신DB

“도의회가 참된 대의기관으로서의 위상과 역할을 정립해 나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제11대 전라북도의회 후반기 부의장으로 선출된 최영일(순창·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4년 지방의회활동 경험을 바탕으로 실패는 성공으로, 성공은 더 큰 성공으로 이끌겠다”고 말했다.

 
최 부의장은 먼저 “도민을 위한 의회를 만들겠다”며, “새로 구성되는 의장단과 협의해 행정의 사각지대에 놓인 도민들의 불편과 억울함을 해소할 수 있는 민원처리기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또, “효율적인 집행부 견제를 위해 행정사무조사를 적극 활용하는 등 진정한 협치의정 모델을 만들고, 의원들의 도정질문이나 5분발언 지역공약 등이 정책화되는 상황도 꾸준히 점검해 의정활동 효율을 높이겠다”고 약속했다.

[아시아뉴스통신=서도연 기자] lulu0402@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