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아통포토] 안동하회마을 600년 느티나무

  •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유지현 기자
  • 송고시간 2020-11-21 14:24
  • 뉴스홈 > 국내사진
21일 오전 경북 안동시 안동하회마을 삼신당의 수령 600년 느티나무 모습. 낙동강 상류 화천을 끼고 고려시대부터 마을을 이뤄 풍산 류씨를 중심으로 번성한 안동하회마을은 127개 가옥의 고건축과 전통 생활문화가 잘 보존돼 있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한국 대표 전통마을로서 영국 엘리자베스2세 여왕 및 왕세자, 미국 부시 대통령 부자 등이 다녀갔다./아시아뉴스통신=유지현 기자


[아시아뉴스통신=유지현 기자]




travelpres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