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보은군, 2021년 군민안전보험 가입...13개 항목 보장

  • [충북=아시아뉴스통신] 김성식 기자
  • 송고시간 2021-01-28 08:49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군민 사고 시 혜택 받을 수 있도록 적극 홍보 예정”
충북 보은군청사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김성식 기자]충북 보은군이 모든 군민을 대상으로 하는 2021년 군민안전보험에 가입했다.
 
28일 보은군에 따르면 지난 2019년부터 이어온 군민안전보험은 보은군민이 일상생활 중 예상치 못한 각종 재난·재해로부터 피해를 입었을 경우 안정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군이 보험사와 직접 계약을 맺고 군민이 사고를 당했을 때 보험료를 지급하는 제도이다.

 
보장내용은 지난해와 같이 13개 항목이며 보장금액은 최대 2000만원이다.
 
세부 항목은 ▶화재·폭발·붕괴사고 상해 사망 및 후유장애 ▶익사사고 사망 ▶자연재해사망(일사병. 열사병 포함) ▶대중교통 이용 중 상해사망 및 후유장애 ▶농기계상해 사망 및 후유장애 ▶가스 상해 사망 및 후유장해 ▶강도 상해 사망 및 후유장애 ▶스쿨존 교통사고 부상치료비(12세 미만)이며 15세 미만의 경우 상법732조에 따라 사망 보험가입이 제한된다.
 
지난해 보은군에서는 사망사고 1건에 1300만원, 사고 후유장애 1건에 대해 780만원의 보험금이 지급됐다.
 

안문규 군 안전건설과장은 “군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군민안전보험을 지속적으로 가입할 예정”이라며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사고를 당하고도 군민안전보험의 존재를 몰라 혜택을 받지 못하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oomlin@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