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정몽규 HDC 회장 사과 "붕괴사고 진심사죄…무거운 책임 통감"

  •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자희 기자
  • 송고시간 2021-06-10 12:00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정몽규 HDC 회장 사과 "붕괴사고 진심사죄…무거운 책임 통감"./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자희 기자] 17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광주 건물 붕괴 사고와 관련해 시공사 책임자인 HDC현대산업개발 정몽규 회장이 공개 사과했다.

정몽규 현대산업개발 회장은 10일 오전 광주시 동구 학동4구역 재개발 붕괴사고와 관련해 시청 브리핑룸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이번 사고에 대해서 희생자와 유가족, 부상자, 광주시민께 진심으로 사죄드리며 무거운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회사는 이번 사고 피해자와 유가족들의 피해 회복, 조속한 사고 수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 "이러한 사고가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전사적으로 재발방지 대책을 수립하도록 하겠다"라며 "이번 사고로 고통을 겪고 계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9일 오후 4시 22분쯤 광주 학동 4구역 재개발사업 근린생활시설 철거 현장에서 5층 건물이 무너져 도로와 시내버스를 덮쳤다.


이 사고로 버스에 타고 있던 17명 중 9명이 숨졌고 8명이 크게 다쳐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yoonjahee@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