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김현철·한영애·김창기, “음악의 다양성 부활하길” 대중음악 거장들의 특별한 말말말!

  •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 기자
  • 송고시간 2021-07-27 17:35
  • 뉴스홈 > 연예/문화
(사진제공=사운드 프렌즈)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가수 김현철, 한영애, 김창기 등 ‘사운드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레전드 아티스트들이 대중음악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소회를 밝혔다.

지난 26일 대중음악 플랫폼 사운드 프렌즈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사운드 프로젝트’ 온라인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사운드 프로젝트’는 '1960~90년대 뮤지션'들의 빛나는 역사를 재조명하기 위해 시작된 프로젝트로, 오는 9월 김현철의 공연을 시작으로 한영애, 김창기, 안치환이 그 바통을 이어받아 대중과 음악으로 호흡하는 자리를 만날 예정이다.

# “스타는 어느 시대에든 있다.”

한영애는 ‘사운드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된 소감에 대해 “대한민국 음악에 대한 존경심이 더 생겨나고 있다. 그 세계를 들여다볼 수 있는 여유가 생기고 깊은 애정이 생긴 것 같아서 이 프로젝트를 응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포크 시대의 부활’, ‘대중음악 거장들의 귀환’이라는 평가에 대해서도 “거장 및 스타는 어느 시대든 있다. 그러나 최근 다양성이 결여되어 있어, 우리가 바라는 거장과 스타가 안보이는 것 아닌가 싶다”며 “음악 산업은 시대에 따라 변한다. 다만 우리가 그 의미를 어떻게 받아들이냐가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김창기 역시 “삶의 의미를 담고 있는 노랫말에도 조금 더 조명해주는 분위기가 만들어졌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 “젊은 세대들에게도 포크 알리고파.”

정신과 의사라는 타이틀을 잠시 내려놓고 가수로 돌아오는 김창기는 “이번 공연을 통해 20대 때 만든 곡, 한동안 잘 안부른 곡, 히트치지 않았던 곡과 최근에 만든 곡들 모두 들려드리면서 20대 청년 김창기부터 지금의 모습까지 모두 보여드리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그때 감성을 다시 한번 되살려 추억을 나누고 신곡도 발매해 젊은 세대에게도 포크 장르를 알리고 싶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 “2021년의 마음으로 음악 듣는 훈련 필요해”

한영애, 김현철은 현재 KBS 2TV ‘우리가 사랑한 그 노래, 새가수’라는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새가수’는 1970~90년대 명곡을 현세대 감성으로 재해석하는 무대가 펼쳐지는 레전드 가요 환생 오디션이다.

이와 관련, 한영애는 “1950년대 노래여도 2021년의 마음으로 음악을 들어야 한다. 이건 훈련이 필요하다. 요즘 유행하는 악기 소리, 믹싱 소리, 그 밖의 음악을 이루는 어떤 소리들이 ‘옛날 것 같아. 구식이야’라고 할 수는 있겠지만, 도레미파솔라시도가 변하지는 않는다. 그 당시 마인드로 듣든 어떻든 간에 ‘2021년에 이 노래를 듣고 싶다’라는 열린 마음이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 “한번 스타는 영원한 스타.”

김현철은 “한번 스타가 탄생하면 영원한 스타다. 그 동안 많은 스타가 발견됐고 그분들은 계속 음악을 하고 있다. 조금만 관심을 갖고 돌아봐주신다면 모두 그 자리에서 음악을 하고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최근 시티팝 열풍을 타고 젊은 세대들 사이 ‘시티팝의 대부’, ‘시티팝의 거장’으로 불리고 있는 김현철은 이번 사운드 프로젝트 공연을 통해 자신의 주무기인 시티팝은 물론이고 다양한 장르의 무대를 선보이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그는 “시티팝이 들어 있는 앨범을 내면서 내가 진짜로 좋아하고 잘할 수 있는 게 이런 것이라는 것을 깨달았다. 앞으로도 시티팝으로 대변되는 여름에 듣기 좋은 노래를 계속할 계획이다. 그외 장르도 가리지 않고 열심히 하겠다. 이번 공연에서 11집을 모두 선보이게 돼서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한편 ‘사운드 프로젝트’의 첫번째 주자인 김현철은 오는 9월 1~2일 양일간 연세대 백주년기념관에서 공연을 연다. 이어 한영애가 바통을 이어받아 9월 3일과 4일 무대에 오르며, 김창기는 9월5일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또 안치환은 오는 11월 19일과 21일 총 3일에 걸쳐 특별한 공연을 선사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사운드 프로젝트’ 공연 티켓 예매는 사운드 프렌즈 사이트에서 가능하다.

dltkdwls317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