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제20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하남시협의회 출범

  •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이병길 기자
  • 송고시간 2021-10-13 08:56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좌측부터 김상호 하남시장, 김대원 하남시협의회장, 이석현 민주평통 수석부의장./사진제공=하남시청

[아시아뉴스통신=이병길 기자] 제20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이하 민주평통) 하남시협의회가 지난 8일 하남시청 대강당에서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출범식은 김상호 하남시장을 비롯해 이석현 민주평통 수석부의장과 장영란 경기부의장, 방미숙 시의회의장, 김대원 하남시협의회장과 자문위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출범식에서는 민주평통 의장인 문재인 대통령을 대신해 대행기관장인 김상호 시장이 자문위원 52명에게 위촉장을 전수했다.
 
김 시장은 “하남시는 구한말 열강 패권 속에서 고뇌하고 좌절했던 유길준 선생님, 병자호란의 깊은 상흔이 남아 있는 남한산성 등 국제외교와 실사구시가 얼마나 중요한지를 보여준 인물과 역사 현장을 품고 있다”며 “민주평통 하남시협의회 대행기관장으로서 남북 평화통일에 대한 공동의 꿈을 함께 키워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제20기 협의회에는 각계각층에서 추천받거나 국민참여 공모제를 통해 선발된 52명의 인사가 자문위원으로 위촉됐으며, 김대원 자문위원이 협의회장으로 임명됐다.
 

김 협의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평화통일 정책과 남북관계 현안에 대해 지혜를 모을 수 있도록 자문위원 한 사람 한 사람이 큰 역할을 해달라”며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소통과 참여로 평화통일을 위한 사회적 합의를 도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석현 수석부의장은 “종전선언과 한반도 평화프로세스가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자문위원들이 평화통일의 전령사가 돼 달라”며 20기 협의회 출범을 축하했다.
 
한편, 제20기 협의회는 앞으로 2년의 임기동안 하남시 지역사회의 통일 여론 수렴, 통일기반 조성을 위한 ‘통일골든벨’, ‘청소년 통일교육’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lbkk6868@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