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양평군, 자살 사망률 급격히 감소하다

  •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이병길 기자
  • 송고시간 2021-10-14 00:01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2021.9.28. 통계청 발표, ‘2020년 양평군 자살 사망자수 전년대비 22.7% 감소’
양평군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이병길 기자

[아시아뉴스통신=이병길 기자]지난 9월 28일 통계청에서 발표한 2020년 사망원인통계에 따르면 ‘2020년 양평군 자살 사망률이 급격히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3일 밝혔다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2020년 양평군의 자살 사망자수는 34명으로 2019년 44명보다 10명이나 감소(2019년 대비 22.7%)했고, 인구 10만명당 자살 사망률도 2019년 38.1명에서 2020년 29.1명으로 9명이나 감소(2019년 대비 23.6%)했다.

 
이번에 발표된 2020년 양평군 자살률(인구 10만명당) 29.1명은, 전국 25.7명 및 경기도 23.7명 보다는 다소 높지만, 2019년 양평군 자살률 대비 큰 폭으로 감소됐다는 점에 큰 의미가 있다.
 
자살은 사회 구조적, 개인적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결과로 이루어지며, 우울과 정신건강 문제로 힘들어하는 이웃과 자살고위험군 발견 및 관리를 위해 지역사회 전체가 유기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해야 한다.
 
이에 양평군에서는 그동안 지역내 자살률 감소를 위해 ▲양평군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 조례 제정 ▲정신건강복지센터 부설 자살예방센터 개설·운영 ▲보건소·정신건강복지센터·경찰서·소방서·병의원 간 ‘정신건강 및 자살예방 위기대응 협의체 구성 및 수시 운영’ 등을 하고 있으며, 자살예방 환경조성 및 고위험군 위기대응 체계 마련을 위해 자살도구 수단인 ‘번개탄 판매개선 캠페인 및 생명사랑실천가게 26개소’를 운영하고 자살고위험군 집중관리 및 다양한 자살예방 프로그램을 추진중에 있다.
 

특히 민선7기 공약사항으로, 정신건강힐링센터(정신건강복지센터/센터장 이건석)를 2019년에 신축해 체계적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만 19세이상 군민을 대상으로 ‘전 군민 자살위험도 조사’를 2019년~2022년까지 4년간 추진중에 있고, 이중 고위험군에 대해 정신건강복지센터(부설 자살예방센터) 등록 후 전문적인 자살예방서비스를 집중으로 제공하고 있다.
 
양평군수 정동균은 “자살은 더 이상 개인의 문제가 아니며, 지역사회 전체에서 따뜻한 관심이 필요한 사회적 문제입니다. 양평군에서는 앞으로도 생명존중 문화를 조성하고 자살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자 지속적인 노력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며, 주민들을 대상으로 생명존중 교육을 강화하는 등 우리지역의 여건에 맞는 자살예방사업을 위해 꾸준히 노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lbkk6868@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