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남원시, 운봉지구 과실전문생산단지 전국공모 선정 쾌거

  •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 기자
  • 송고시간 2021-10-14 00:05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남원시, 운봉지구 과실전문생산단지 전국공모 선정 쾌거./사진제공=남원시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남원시는 FTA기금사업으로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추진하는 안정적인 과실전문단지 기반 확충에 따른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사업 전국 공모에 응모하여 전라북도에서는 유일하게 운봉지구가 선정, 국비 11억 2천 8백만원을 확보하는 쾌거를 올렸다고 13일 밝혔다.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사업은 과수 주산단지를 대상으로 경작로 포장, 배수로 정비, 용수원 개발 등 생산기반 구축을 통해 경쟁력 있는 과실생산 거점지역을 육성하는 사업으로 남원시는 2010년부터 첫 사업 발굴을 시작으로 금지, 송동, 대강, 인월, 아영, 주생, 덕과지구 등에 본 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이번에 선정된 운봉읍 일원은 지리산 바래봉과 허브밸리, 백두대간 등 천혜자원을 간직하고 있으며, 해발 400~700m 고원분지를 이루는 과실재배 최적의 지역으로 이곳에서 생산되는 고랭지 포도와 사과는 향과 빛깔, 당도가 뛰어나 전국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평을 받고 있다. 다만, 농업생산기반시설 부족으로 자연기후에 의존한 재배가 이루어지면서 그동안 한해와 수해 등의 피해로 인해 과실 생산에 많은 어려움을 겪어 왔었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2022년부터 2023년까지 수혜면적 30ha에 총 14억 원(국비 11.2억, 시비 2.8억)을 투입, 운봉읍 일원에 안정적인 과수 생산기반을 구축하여 전국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과실 주산단지로 발돋움하는 계기가 되어 시장 경쟁력 향상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과실전문생산단지 공모선정을 위해 지속적으로 신규단지를 발굴해 나가고, 농업안정생산기반과 농가소득증대를 위하여 고품질과실생산에 필요한 농로포장, 용배수로정비, 용수기반시설 등을 확충해 남원시 선진과수산업발전에 총력을 다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pji24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