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박형태 작가 제5회 여천천문예대전 여천국밥으로 대상 영예

  • [부산=아시아뉴스통신] 최상기 기자
  • 송고시간 2021-12-18 23:46
  • 뉴스홈 > 연예/문화
여천포럼 주관 2021 여천천 문예대전 2,000여 작품 출품 수상식 가져
18일 울산박물관에서 열린 제5회 여천천문예대전 수상식에서 김영석대표, 대상을 받은 박형태 씨와 관계자들./(사진=여천포럼)

[아시아뉴스통신=최상기 기자] 여천포럼(대표 김영석)이 주관한 제5회 여천천 문예대전 수상식이 18일 울산박물관 대강당에서 열려 열기를 더했다.

제5회 여천천 문예대전은 희곡 분야 박형태 작가의 여천국밥, 그림부문 이도경씨가 대상을 차지하는 등 일반부, 청소년부로 나뉘어 진행되었다. 특히 이날 수상식은 6부로 나누어 분산 수상하는 등 코로나 방역수칙을 지키며 진행되었다.


여천천문예대전은 한때 죽음의 하천으로 불렸던 여천천이 생태하천으로 되살아 난 것을 알리기 위한 시도로 진행 되었으며, 이번 여천문예대전의 취지는 여천천에 대한 사랑과 환경 개선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문화도시 울산의 미래상을 꿈꾸기 위한 것이었다. 참가대상은 울산시에 거주하는 어린이, 청소년 및 시민 누구나 공모가 가능하게 하였다.

올해 참가 부문은 운문 부분에는 시, 시조 산문 부문에는 수필, 소설, 창작동화 자유부문, 그림부분은 수채화 포스터 등 으로 나뉘어 공모되었고 올해 대상으로 선정된 희곡 “여천국밥”은 여천천 주변 주민들의 일상의 이야기를 통해 사람사는 여천, 어울려 사는 사회, 이웃들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심사위원 만장일치로 선정되었다.

여천포럼 김영석 대표는 “울산 남구의 상징이 여천천이 되살아나 청계천과 같은 역할을 할 수 있었던 것은 시민들의 관심과 노력 덕분이다” 며 “여천문예 대전을 더욱 활성화시켜 시민들에게는 환경사랑을 알리고, 꿈나무들에게는 희망을 움트게 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