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울산소방, 지난해 133초마다 119신고 접수

  •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 기자
  • 송고시간 2022-01-13 00:00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울산소방, 지난해 133초마다 119신고 접수./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울산소방본부(본부장 정병도)는 12일 지난해 화재, 구조·구급 등 119신고는 총 23만 6,052건으로 전년(2020년)보다 8,620건(3.8%)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일일 평균 647건, 133초마다 1건씩 처리한 수치다.

화재, 구조·구급 등 출동 관련 신고는 6만 8,221건으로 구급 4만 3,858건, 구조 1만 7,057건, 화재 7,306건 순이다.


구급 신고는 전년 대비 4,042건(10.2%) 증가하였고, 이는 코로나19 관련 신고접수 증가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비긴급 신고는 16만 683건으로 무응답·오접속 등 7만 5,060건, 안내 8만 4,455건, 기관이첩 1,168건 순으로 처리했다.

총 신고(23만 6,052건)에서 월별로는 7월 3만 370건(12.9%), 8월 2만 8,499건(12.1%), 9월 2만 4,248건(10.3%) 순으로 접수되었고, 12월 1만 3,743건(5.8%)으로 가장 적었다.


이는 벌집제거 등 생활안전 구조출동이 여름철에 집중되면서 7월에 신고가 집중된 것으로 분석됐다.

시간대별로는 오후 3시 ~ 오후 6시에 4만 4,940건(19.0%)으로 가장 많았고, 오전 3시 ~ 오전 6시에 9,586건(4.1%)으로 가장 적었다.

또한, 지난해 한 해 동안 영상 및 문자 신고가 가능한 다매체 신고는 1만 2,509건으로 문자 6,195건(49.6%), 영상 4,238건(33.8%), 기타 2,076건(16.6%)이 접수됐다.

정병도 소방본부장은 “실시간 재난정보를 파악할 수 있는 영상통화 등 다매체 신고접수를 활성화하고, 안전약자 등 시민에게 보다 나은 소방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pji24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