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경북도, 자전거도로 등 개인형 이동장치 관리실태 안전감찰 실시

  •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김상범 기자
  • 송고시간 2022-05-14 08:51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자전거도로 점검 장면.(사진제공=경북도청)

[아시아뉴스통신=김상범 기자] 경북도는 지난 3월 21일부터 5월 10일까지 포항 등 6개 시군을 대상으로 자전거도로 및 개인형 이동장치 관리실태 안전감찰을 실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감찰은 최근 전동 킥보드 등 개인형 이동장치와 봄철 자전거 이용자가 증가하면서 자전거도로 안전 위해요소를 확인하고 이용자들에게 안전한 도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실시했다.


경북의 자전거도로 노선은 총 1532개 노선 2194km로 이번 감찰 대상은 6개 시군 909개 노선 1279km이다. 

주요 지적사항으로는 자전거도로 노선 미고시 및 대장관리 부적정, 자전거도로 유지 및 안전관리 부적정, 자전거 이용 활성화계획 미수립 등 총 28건이다.

한편 해마다 증가하는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사고와 관련해 지난해 5월 개정된 도로교통법 시행으로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자 면허소지, 안전보호장구 착용, 보도주행 및 음주운전 금지 등 경찰에서 범칙금 부과 등 단속할 수 있는 규정이 마련됐다.


일선 시군에서는 통행불편으로 민원이 많이 발생되고 있는 방치된 전동킥보드에 대한 처분 규정이 없어 단속 및 과태료 부과가 어려운 실정으로 앞으로 제도개선이 필요한 사항이다.

한편 도는 이번 안전감찰 지적사항에 대해 해당 시군에서 조치하도록 통보하고, 감찰결과를 23개 시군에 통보해 자체적으로 자전거도로 점검을 진행할 수 있도록 했다.

김중권 경북도 재난안전실장은 “이번 안전감찰을 계기로 개인형 이동장치에 대한 안전관리 체계를 강화하고 자전거도로 안전점검 및 후속조치를 통해 각종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등 도민의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sb8123@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