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시. 서부보건소 경증치매환자 쉼터 운영

  • [제주=아시아뉴스통신] 정정호 기자
  • 송고시간 2022-05-23 18:01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제주시청 전경 (사진제공=제주시)


[아시아뉴스통신=정정호 기자] 시 서부보건소 치매안심센터(소장 김계홍)는 치매 증상 악화 방지를 위한 치매환자 쉼터 프로그램을 오는 6월 2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쉼터를 통해 사회적 접촉 및 교류를 증진시켜 경증치매환자의 인지기능 악화를 예방하고, 낮 동안 가족의 돌봄 부담을 줄이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해 추진한다.

프로그램 신청 대상은 치매안심센터에 등록한 경증치매환자이면서 장기요양서비스 미신청자이거나 미이용자(대기자 포함), 인지지원등급자에 한하며, 1년 이내로 치매안심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쉼터 프로그램은 운동치료, 현실인식훈련, 인지훈련치료, 음악치료 등 다양한 인지 건강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서부보건소 관계자는 “이번에 운영되는 쉼터 프로그램은 다양한 종류의 비약물적 치료프로그램으로 구성되는 만큼, 치매 환자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낮 동안 경증 치매 환자를 보호해줌으로써 치매환자를 돌보는 가족들의 부양 부담 스트레스를 줄여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