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나사렛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지역 청년고용’위해 팔 걷어

  •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최정현 기자
  • 송고시간 2022-05-24 16:10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나사렛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진로취업컨설턴트가 학생과 취업상담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나사렛대

[아시아뉴스통신=최정현 기자] 나사렛대학교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가 지역청년고용 창출을 위해 팔을 걷고 나섰다.
 
24일 나사렛대에 따르면, 나사렛대는 지난 3월 고용노동부로부터‘2022년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는 재학생뿐 아니라 졸업 후 2년 이내 청년 및 지역 중·고교생 등 청년고용서비스 대상을 확대하고, 지난 3월부터 ▲입사지원서특강 ▲직무특강 등 20여개의 진로·취업프로그램에 800여명의 지역 청년들이 참여하고, 1200여명이 취업상담에 참여했다.
 
특히, 나사렛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는 천안고용복지플러스센터와 천안시, 충남일자리진흥원, (유)인지어스 천안지사, ㈜휴비즈코리아, 지역 대학 등과 지역 청년 고용창출 지원을 위한 지역 민간협력체계인‘청년고용협의회’출범하고 지역 유관기관과 협업을 통해 청년고용서비스 제공 및 공동·연계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홍경훈 진로취업지원센터 및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장은 “코로나19로 청년실업이 증가되고 있어 나사렛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의 청년고용창출을 위한 지원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우리 대학에서 처음 시도 되는 청년고용협의회를 통한 지역거버넌스를 통해 다양한 협력방안이 청년들의 고용창출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ily7102@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