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경산노인전문요양병원, 삼성요양원과 치매인프라 구축 업무협약

  •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 기자
  • 송고시간 2022-05-24 18:48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경북도립경산노인전문요양병원과 삼성요양원이 24일 치매인프라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 다섯 번째부터 박미경 삼성요양원 대표, 정다출 경북도립경산노인전문요양병원장./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의료법인 성심의료재단 경북도립경산노인전문요양병원은 24일 삼성요양원과 지역사회 치매인프라 구축과 기관 간 상호협력을 도모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경북도립경산노인전문요양병원은 국가보훈처를 통해 국가유공자보훈위탁지정병원으로 지정돼있으며,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 요양병원 적정성 평가 1등급을 연속해 받은 바 있다. 더불어 보건복지부에서 지정한 국가치매안심병원과 재활환자연계시범병원으로써의 역할을 하고 있다.


이처럼 경북도립경산노인전문요양병원은 공립요양병원으로서 거시적 차원의 사업을 수행하며 지역사회 건강안전망 기능을 수행하고 있는 만큼 요양원, 주간보호센터 등 지역사회 치매유관기관과의 업무협약이 매우 중요한 과제이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민의 치매인식개선과 치매예방을 비롯해 치매에 걸리더라도 안심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전문적인 의료서비스를 기반으로 한 서비스 제공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에서 양 기관은 △지역민을 위한 치매인식개선사업 수행 △양 기관의 이용자를 대상으로 한 협력사업 수행 △치매환자와 보호자에게 맞춤형·연속적 사례관리를 제공하기 위한 지속적인 논의와 협조를 약속했다.


삼성요양원 박미경 대표는 "요양원과 요양병원의 기능이 다르지만 어르신들의 인권과 존엄성을 중심으로 심신안정과 의료적인 케어를 복합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협력관계가 됐으면 한다"며 업무협약에 대한 방향성을 제시했다.

경북도립경산노인전문요양병원 정다출 병원장은 "공립요양병원으로서 치매와 관련된 국가적인 사업을 수행함으로써 책임감이 막중하다. 오늘 이 자리를 통해 치매환자가 병원 내에서도 좋은 서비스를 제공받고, 지역사회로 돌아갔을 때에도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발돋움할 수 있으면 한다"고 말했다.

seok193@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