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괴산군 농업기술센터, ‘괴산1호’ 배추 종자 공급 확대

  • [충북=아시아뉴스통신] 이광열 기자
  • 송고시간 2022-07-29 09:11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올해 70농가, 재배면적 7㏊...본격적으로 공급 확대
괴산1호 배추 모습./사진제공=괴산군청

[아시아뉴스통신=이광열 기자] 충북 괴산군 농업기술센터는 지역특화품종으로 육성하고 있는 ‘괴산1호’ 배추의 종자 공급을 시작했다고 28일 밝혔다.

올해는 대량 종자생산에 성공하면서 2020년 3농가 재배면적 0.3ha, 2021년 12농가 재배면적 0.5ha에서 70농가 재배면적 7㏊로 종자 보급이 크게 증가했다.


군 농업기술센터는 지난해 재배농가에서 좋은 성과를 보여 주변 농가들의 신청이 증가한 것으로 보고 있다.

신품종 배추 ‘괴산1호’는 2018년부터 농촌진흥청과 함께 배추 신품종 공동개발 MOU협약을 체결하고, 기후변화 대응과 농업인의 소득향상을 위해 최종 선발된 품종이다.

잎과 통이 크고 줄기가 길며 높은 단맛이 특징인 ‘괴산1호’는 식미평가회 등에서 호평을 받았으며, 꾸준히 농가를 대상으로 시범재배를 확대해 2021년 괴산김장축제에서 관람객에게 처음 선보였다.


또한 지난해 대형마트, 도매시장을 상대로 한 평가에서도 당도, 식감, 크기 등에서 우수하다는 평가와 함께 맛이 좋고 쉽게 물러지지 않아 아삭함이 오래 유지된다는 결과를 얻었다.

‘괴산1호’ 배추의 주요 특성으로는 수확적기는 95~100일로 만기숙성형 배추이고 당도가 높고 조직이 단단해 아삭한 식감으로 맛이 좋고 김치로 담글 시 숙성이 천천히 이뤄져 ‘처음처럼 끝까지’ 맛있는 김치를 먹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군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자체시험포를 운영하며 ‘괴산1호’의 재배기술과 품종 특성 등을 연구하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괴산1호’ 재배 농가를 돕고 있다.

군 농업기술센터 담당자는 “올해도 ‘괴산1호’를 괴산김장축제에서 선보일 예정으로, 기후변화에 대응해 안정적인 생산을 돕겠으며, 괴산1호’의 공급을 점차 확대해 괴산 절임배추의 명성을 잇고 대한민국 대표 배추로 육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jinli777@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