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경남교육청, 기초학력 지도 사례 나눔 공동 연수

  •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최광열 기자
  • 송고시간 2022-12-03 13:58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기초학력 지도 사례 나눔 공동 연수 모습.(사진제공=경남교육청)

[아시아뉴스통신=최광열 기자] 경상남도교육청이 2일과 3일 1박2일간 통영에서 중∙고등학교 교감과 업무 담당 교사 160여명을 대상으로 ‘기초학력 지도 사례 나눔 공동 연수’를 가졌다.

이번 공동 연수에서는 올해 ‘기초학력 보장법’ 시행에 따른 다양한 우수 사례를 공유하고, 내년도 기초학력 책임교육의 방향을 함께 고민하고, 소통했다.


또한 명지병원 김현수 교수의 ‘학습지원 대상 학생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주제로 특강을 펼쳤는데, 기조 강연에서 ‘느린 학습자’를 돕는 기초 인지 전략과 학습자 지원 방안 등에 대한 교육철학을 소개했다.

아울러 ▶양덕여자중학교의 두드림학교, 누리교실 운영 우수 사례가 소개됐으며, ▶수남중학교의 ‘천천히 깊게 읽는 슬로 리딩(slow reading)으로 문해력 향상’ ▶합포중학교의 ‘슬기로운 과학생활’ 지도 사례가 발표돼, 참여 교사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 밖에도 올해 처음으로 시작된 중등 기초학력 전담강사제를 운영하는 학교의 성과를 공유해 협력 수업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확산했으며, 내년도 기초학력을 보장하고 학습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학교의 실천방안을 놓고, 참여자의 열띤 토의가 이어졌다.


거제옥포고의 한 교사는 “여러 가지 문제로 학습에 어려움을 겪는 아이들을 지원하기가 쉽지 않아 힘들고 지칠 때도 있었지만, 선생님들과 같은 고민을 나누면서 많은 힘을 얻었다. 뜻 깊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경남교육청은 기초학력 지도 우수 사례 공모전을 운영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발굴했으며, 앞으로 사례집을 제작∙보급해 학생 지원 체계를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이정숙 도교육청 중등교육과장은 “기초학력 지도를 위해 열심히 배우고, 고민하는 선생님들의 모습을 통해 모든 아이의 성장을 기대한다”며 “우리 교육청도 촘촘한 맞춤형 학습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rhkdduf3243@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