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황인범 축구대표선수, 대전에 고향사랑기부금 500만원 기부

  •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강일 기자
  • 송고시간 2023-01-25 15:13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황인범 선수

[아시아뉴스통신=강일 기자] 황인범 축구국가대표 선수가 대전시에 고향사랑기부금 500만원을 기부했다.

2022년 카타르 월드컵에서 활약한 황인범 선수는 1996년생으로, 대전 산하 유소년 축구팀이 있는 유성중, 충남기계공고를 졸업한 후 대전시티즌에서 프로생활을 시작하여 ‘대전의 아들’로 불리우고 있으며, 현재 그리스 올림피아코스 FC에서 뛰고 있다.

 
황인범 선수는 “고향 대전의 발전을 위한 고향사랑기부제에 참여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대전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 많은 분들이 고향사랑기부제를 통해 대전을 사랑하는 마음을 표현해 주시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500만원은 고향사랑기부제를 통해 개인이 연간 기부할 수 있는 최대 금액이다.
 
대전시는 황인범 선수가 대전시의 제1호 최고액 고향사랑기부자로 참여하면서 고향사랑기부제를 통한 기부가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자신의 주소지 이외의 지방자치단체(고향 등)에 기부하면, 지자체는 이를 주민 복리증진 기금으로 사용하는 제도이다.
 
기부는 온라인 시스템인 ‘고향사랑e음’을 통하거나 전국 NH농협은행을 방문하여 참여할 수 있으며, 기부자에게는 세제혜택과 기부금액의 30% 이내로 지역 특산품 등의 답례품이 제공된다.



ki005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