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충주시, 2025년도 정부예산 확보 시동 …‘8,480억 원 목표’

  •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장하영 기자
  • 송고시간 2024-02-23 13:57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충주시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장하영 기자]  충주시가 2025년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한 담금질에 돌입했다.

시는 22일 현안점검회의를 열고 2025년도 정부예산 확보 목표액을 8,480억 원으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는 작년도 정부예산 확보액인 8,381억 원에서 1.2%(99억 원) 증가된 수치다.

시는 이날까지 이미 211건(6,096억)의 계속사업을 비롯해 25건(221억)의 신규사업 더해 총 6,317억 원 규모의 정부예산 사업을 발굴 및 선정했다.

주요 신규사업으로는 ▲바이오․의료기기 첨단기술 실용화 센터 구축 ▲충주댐 친환경 수열에너지 특화단지 조성 ▲바이오 소재 시험평가 센터 구축 ▲고전계강도 전자기파 신뢰성 기반 구축 ▲중부내륙 생태정원도시 조성 ▲권역별 수리시설 개보수 사업 등 충주 발전을 위한 사업들이 분야별로 다양하게 포함됐다.


계속사업은 ▲국립 충주박물관 건립(165억) ▲앙성․감곡지구 다목적 농촌용수 개발사업(127억) ▲충북선 고속화 사업(100억) ▲충주댐 수력기반 그린수소 인프라 구축 사업(43억) ▲충주산업단지 공공폐수처리시설 설치사업(40억) ▲충주 지식산업센터 건립공사(39억) ▲특장차 수소파워팩 기술지원 기반 구축(22억) 등으로 단계별로 절차를 밟아나갈 예정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대규모 정부예산 사업이 마무리되는 시점이기에 전년 대비 정부예산 확보액이 줄어들 수 밖에 없는 시점”이라면서도, “무리하게 총량을 채울 필요는 없지만, 내실을 채우고 혁신한다는 마인드로 국비사업에 임해달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정부 의대증원에 반발한 전공의들의 의료현장 이탈 상황에 대해 “단순 통계도 중요하지만 시민들이 느끼는 의료불편에 대한 현황을 파악하고, 현장에서 어떤 상황이 일어나고 이에 따른 시의 대처 방안은 무엇일지 고민하고 관심을 기울여달라”고 덧붙였다.


gywhqh0214@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