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대구시, 도서관정책 추진 종합평가 2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 기자
  • 송고시간 2024-04-12 20:17
  • 뉴스홈 > 사회/사건/사고
'내 집 앞 도서관', '문화정보플랫폼', 우수정책으로 인정받아
대구시청 산격청사 입구./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대구시는 국가도서관위원회가 주관하는 '제3차 도서관발전종합계획 2023년도 추진실적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선정은 국가도서관위원회가 제3차 도서관발전종합계획에 따라 중앙부처·광역자치단체 등 총 40개 기관의 전년도 도서관 정책 및 실적을 대상으로 종합계획과의 연계성, 이행 충실도, 목표 달성도 등을 종합해 평가한 결과이다.


대구시는 '내 집 앞 도서관' 등 생활밀착형 서비스 발굴 및 운영, 공공도서관 이용자 편의성 제고 등 많은 시민들의 도서관 이용을 용이하게 하고 문화향유 기회 확대를 위한 노력이 높은 평가를 받아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내 집 앞 도서관'은 도서관과 거리가 먼 지역의 주민들이 도서관 방문 없이 책을 편하게 빌려 볼 수 있는 대구 특화서비스로, 읽고 싶은 책을 온라인으로 예약하면 집 근처 생활편의시설에 설치된 자동화기기를 통해 간편하게 대출하고 반납할 수 있다.

현재 △이마트 반야월점 △CGV 연경점 △메가박스 이시아점 3곳에서 설치·운영하고 있으며, 지역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대구시는 공공도서관 정보자원을 하나로 통합하는 '대구 도서관 통합허브시스템'을 구축해 하나의 회원증으로 대구 전역 도서 대출·반납 등 도서관 정보 서비스 이용은 물론 대구지역 공공도서관의 모든 도서자료 통합검색 및 인근 도서관 도서 소장 정보도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대구 전역 공공도서관에 분산돼 서비스되고 있는 문화강좌 프로그램 정보를 시민들이 더욱 쉽게 접근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통합 문화포털 사이트 '문화정보플랫폼'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용자별 도서관 이용 현황과 독서 성향을 분석해 '개인 맞춤형 도서 추천서비스'와 주제별 필요한 정보를 집어내는 '큐레이션 서비스'도 제공해 도서관 이용 편의를 높이고 있다.

김종찬 대구시 대학정책국장은 "앞으로도 언제 어디서든 도서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도서관 정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대구시민의 독서문화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eok193@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