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TV

환경부.인천시, 수돗물 블록별 안정화 단계로 확인

인천광역시청 청사 전경/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기자 15일 환경부 수돗물 안심지원단은 지난 1일부터 진행해 온 지역별 수질(필터) 검사(테스트) 결과를 인천시와 합동으로 종합 발표했다. 인천시는 수돗물 정상화를 단계별로 구분하고 지원단의 검사결과를 토대로 단계별 완료상황에 따라 주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진행상황 및 조치방안 등에 대한 정보를 신속하게 제공하는 등 적극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지원단은 지난 1일부터 학교를 포함한 284개소 급수블록별 수용가 대표지점 수도꼭지에 대한 샘플조사결과 수질기준과 필터기준이 충족되면 수용가로 유입되기 전 단계인 급수관(블록) 수질 안정화단계(3단계)로 판단했다. 1단계는 공촌정수장 청소 → 2단계 배수지청소, 송수관로·급수구역 이토 → 3단계 블록별 안정화 → 4단계 수용가 안정화로 판단하고 있다. 인천시 수돗물 정상화 단계도.(사진제공=인천시청) 학교는 해당 급수블록이 안정화되고 수도꼭지 기준에 적합한 수용가 안정화단계 4단계를 2회 연속 충족한 경우 안정화 단계로 구분했다. 인천시 서구·영종·강화지역에 대해 지난 1일부터 진행해 온 검사결과 전지역이 3단계인 블록별 안정화 기준을 충족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서구 급수인구 48만명의 인구 지역 21개동 전 지역이 블록별 안정화 단계이며 급식중단 학교 110개교 수도꼭지 수질(필터)검사결과도 4단계인 수용가 안정화단계로 분석됐다. 영종지역 급수인구 7만3000명의 동 모두 블록별 안정화 단계임을 확인했으며 24개 학교검사결과도 기준을 충족해 4단계인 수용가 안정화 단계로 나타났다. 강화지역은 전체 1개읍 12개면(급수인구 6만6000명) 급수블록은 모두 안정화(3단계)됐으나, 23개 학교 중 2개교는 수질기준에 적합하나 필터기준에는 미흡해 수질검사를 추가 진행중이다. 인천시는 "3단계(블록별) 조치후 아파트 등 공동주택은 지역별 저수조 청소안내를 통해 지난 13일 56%인 406개소의 청소를 완료하고 총 관리대상 730개소에 대한 청소가 조속히 완료되도록 관리하겠다"고 밝혔다. 그 밖의 수용가 수돗물 문제 대응을 위해 현장기동반을 확대·운영(23팀⟶32팀)하는 등 개별 수용가 민원에 즉시 대응할 예정이다. 수질검사결과 문제가된 3개 학교는 우선으로 직결급수사업을 추진하고 향후 교육청과 협력해 단계적으로 전 학교로 확대할 예정이다. 인천시는 이번 사건을 계기로 공촌수계지역 상수도 개선 방안을 다각적으로 마련하기로 했다. 한편 지원단 관계자는 "앞으로도 인천시와 함께 수돗물에 대한 주민 불안감이 해소될 때까지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