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Global 아시아뉴스통신TV

전북 군산 금강호 야생조류 분변, 저병원성 AI 최종 판정

전북도청./아시아뉴스통신DB 전북도는 지난 13일 군산 금강호에서 채취한 야생조류 분변에 대한 환경부의 정밀검사 결과, 저병원성 AI(H5N3형)로 최종 판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해당 지역에 설정됐던 방역대는 해제됐다. 그러나 도 방역당국은 "겨울철새가 도래하고 야생조류에서 AI 항원이 지속 검출되고 있어 가금농가에서는 차단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전북도에서는 AI 발생위험이 없어질 때까지 가축방역상황실 24시간 연락체계 가동하고 철새도래지 주변 매일 소독하고 있다. 아울러 오리농가 47개소를 대상 사육제한을 실시하고 거점소독 초소를 운영하는 등 물샐 틈 없는 방역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