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대전시티즌 프로축구선수와의 행복한 추억 만들기

'K-리그 축구선수와의 만남'

  • 2018-04-11 15:04
  • 아시아뉴스통신=강민식 기자
대전시티즌 프로 축구선수와의 만남 운영(사진제공=대전동부교육지원청)

대전동부교육지원청은 오는 10월 24일까지 7개월 동안 관내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학교 20개교를 대상으로 ‘K-리그 축구선수와의 만남’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축구선수와 만남’은 대전시티즌 프로축구단의 사회공헌활동과 연계해 4년째 추진하고 있으며 나비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지난해 운영 결과 참여 만족도 94%, 흥미도 95.1%로 높게 나타났다.
 
이 프로그램은 프로축구선수와 만남, 축구선수 및 유소년코치와 함께하는 축구클리닉은 슈팅·드리블 연습, 미니게임으로 기념행사는 사인회, 기념촬영 등으로 진행된다.
 
교육지원청 관계자는 “프로축구선수와 만남이 참여 학생들의 꿈을 키우고, 행복한 학교생활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나비프로젝트를 통해 학생들이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열심히 지원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