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미국 트럼프 대통령 "매우 좋았다…누구도 예측하지 못한 수준"

  • 2018-06-12 15:31
  • 아시아뉴스통신=황규찬 기자
(사진=SBS)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2일 싱가프로에서 북미정상회담을 마치고 공동합의문에 서명했다.

두 정상의 합의 내용은 한국시간으로 오후 5시 트럼프 대통령의 기자회견을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광징히 광범위한 내용이라고 했고, 누구도 예측하지 못한 수준에 만족스럽고 북한 비핵화 절차가 빨라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결과에 대해 양국 모두 만족하고 있다. 오늘 결과물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이번 결과는 양국의 모든 노력에 의한 결과이다. 많은 노력을 해온 북한측 담당자들에게도 감사를 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밀도 있는 시간을 투자해서 이런 결과를 얻었다. 그 누가 예측한 것보다  좋은 결과다. 향후에 더 좋은 결과로 이어질 것이다. 위원장님과 함께 한 시간을 영광이라고 생각하고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단독 회담이 끝난 후 “매우, 매우 좋았다”며 만족감을 나타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우리는 오늘 역사적인 이 만남에서 지난 과거를 걷고 새로운 출발을 알리는 역사적인 서명을 하게 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오늘과 같은 이런자리를 위해서 노력해주신 트럼프 대통령께 사의를 표합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