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美 지역 언론사 내 총격 발생, 최소 5명 사망

  • 2018-06-29 10:55
  • 아시아뉴스통신=고상규 기자
28일(현지시간) 미국 메릴랜드 주 아나폴리스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 현장의 모습. 이날 아나폴리스의 지역 신문사인 '캐피털 가제트'에 한 남성이 총을 난사했고 최소 5명이 사망했다. (신화통신/아시아뉴스통신=이정은 기자)

미국 메릴랜드 주(州) 아나폴리스 한 지역 신문사 내에서 일어난 총격사고로 최소 5명이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29일 외신 보도에 따르면 28일(현지시간) 아나폴리스 지역 신문인 '캐피털 가제트'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해 현재까지 5명이 숨지고 여러 명이 심각한 부상을 입었다. 백인 남성의 용의자는 현재 경찰에 체포된 상태이며 사용한 총기는 '장총'으로 나타났다.

당시 상황을 본 목격자는 '용의자는 유리문을 통해 사무실을 향해 사격했고, 다수의 사람을 향해 총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정확한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다. 

사고 직후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자신의 트윗에 "희생자들과 그들의 가족을 생각하고 기도한다. 현장에 있는 모든 긴급 구조대원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28일(현지시간) 미국 메릴랜드 주 아나폴리스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 현장 주변에서 기자회견이 진행되고 있다. 이날 아나폴리스의 지역 신문사인 '캐피털 가제트'에 한 남성이 총을 난사했고 최소 5명이 사망했다. (신화통신/아시아뉴스통신=이정은 기자)

한편 이번 사건이 발생한 캐피털 가제트는 메릴랜드의 유력지로 볼티모어 선이 소유한 일간지로 전해졌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