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포항시, 포항 자이아파트 입주예정자 민원 처리계획 발표

자이 아파트 입주자 민원을 적극 해소하도록 하겠습니다!

  • 2018-07-12 19:10
  • 아시아뉴스통신=이진우 기자
경북 포항시가 최근 포항 자이아파트의 입주자 사전점검에 따라 발생한 공사미비와 하자에 대한 입주자의 민원과 관련해 포항시가 민원해소를 위해 적극 나서기로 했다.

12일 포항시에 따르면 입주자 사전점검은 입주자가 입주할 세대에 대해 하자여부와 공사의 시공 상태를 직접 점검, 입주 전 하자부분에 대한 보수·보완하는 입주절차로 사용검사 전에 점검하는 개념이다.

따라서 사전점검에서 지적된 주요하자와 미비사항을 사용검사 전까지 완벽하게 보수·보완토록 하게 된다.

이에 포항시는 시공사에게 입주자가 실시한 사전점검 체크리스트를 종합 검토한 하자 보수계획서를 제출받아 긴급 보수·보완공사 실시를 지시했다.

또 하자보수 완료 후에는 각 세대 입주민이 사전점검을 재실시하고, 재점검된 지적사항을 다시 보완 해 입주대표들과 합동점검반을 편성, 최종 점검하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공동주택의 사용검사는 사업계획승인 설계도서와 사업승인 조건에 적합하게 공사가 완료된 경우 주택감리회사의 감리의견서를 토대로 관련부서 준공관련 협의를 거쳐 주택법에 따라 사업검사의 대상인 주택 또는 대지가 사업계획의 내용에 적합한지를 최종 확인해 처리되는 사항이다.

정해천 포항시 건축과장은 "사용검사 신청이 접수되면, 하자보수 등에 대해 입주자 관점에서 최종 합동점검 결과와 관련법 적합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사용검사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며 "하자보수 등이 완료 되지 않은 상태에서는 사용검사 되는 일이 없도록 조치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