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2018 영남춤축제 ‘영남춤, 다시 만나다’-김미숙의 예무지도무Ⅲ

국립부산국악원 주최, 예무헌회ㆍ김미숙무용단 주관 8월16일 오후 7시30분 국립부산국악원 연악당

  • 2018-08-10 09:43
  • 아시아뉴스통신=이재화 기자
교방굿거리춤.(사진제공=경상대)

국립 경상대학교(GNUㆍ총장 이상경) 인문대학 민속무용학과 김미숙 교수와 강사들이 이끄는 ‘예무헌회’와 ‘김미숙무용단’은 ‘2018 영남춤축제_영남춤, 다시만나다/김미숙의 예무지도무 Ⅲ’를 8월16일 오후 7시30분 국립부산국악원 연악당에서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김미숙의 예무지도무Ⅲ’은 ‘춤에서 예(禮)를 보고 춤으로 도(道)를 그리다’라는 뜻을 품고 우리춤의 ‘숨, 짓, 흥, 맥’을 풀어내어 영남지역 교방춤의 진수를 무대예술로 펼쳐 보이는 무대다.

올해 ‘김미숙의 예무지도무’ 공연은 국립부산국악원이 개원 10주년을 맞아 주최하는 2018 영남춤축제 ‘춤, 보고 싶다 ‘의 특별 기획공연으로 초청을 받았다.

프로그램 구성은 진주포구락무, 진주살풀이춤, 동래학춤, 통영기방입춤, 新비연무, 진주교방굿거리춤, 정소산류 수건춤으로 춤의 보고인 영남춤을 중심으로 선보인다.

김미숙 교수는 국가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 이수자로서 김미숙무용단 단장, 무천무용단ㆍ아시아전통무용단 총감독, (사)아시아춤문화연구소 이사장, 영남춤학회 회장 등을 맡고 있다.

공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예무헌회(010-5241-3546)로 문의하면 된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