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김철민 의원,“최근 10년간 철도사고 2,500여건 발생”

철도사고 사망자 1,052명 중 453명(60%)가 자살추정 사망자

  • 2018-10-12 10:48
  • 아시아뉴스통신=신영철 기자
김철민 의원이 국회에서 발의하는 모습./사진제공=김철민 의원실

11일 오전 10시쯤 경북 김천시 남면 KTX 경부선에서 철로에 뛰어들어 달리던 KTX 열차에 치여 1명이 사망하는 안타까운 일이 발생한 가운데, 최근 10년간 2,441건의 철도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김철민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산 상록을)에 따르면 한국철도공사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08년~ 2017년까지 발생한 2,441건의 철도사고로 1,052명이 사망했으며, 이 중 자살로 추정되는 사망자는 599명으로 전체의 56.9%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자살로 추정되는 철도 투신자살 사고는 기관사·역무원들의 우울증이나 공황장애 등의 정신질환, 열차 내 승객들의 안전사고 등 2차 피해로도 이어질 수 있다.
 
한국철도공사는 최근 철도역사 내 각종 사고 상황을 자동으로 인식하고 직원에게 실시간으로 알려주는‘철도역사 지능형 안전관리시스템’을 개발해 안전사고 예방과 신속한 초동 대응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철민 의원은 “철도사고가 매년 감소하는 추세지만 여전히 많은 인명피해가 발생하고 있다”며 “철도 시설물 안전점검을 강화하고 사고예방에 힘써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