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순창군, ‘2018 서울시 학교·공공급식 한마당’ 전통장 홍보

순창 전통장 제조 시연, 전통메주 만들기 체험 행사 진행

  • 2018-11-09 12:43
  • 아시아뉴스통신=서도연 기자
 9일 서울광장에서 전북 순창군이 ‘2018 서울시 학교·공공급식 한마당’ 전통장 홍보를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순창군청)

전북 순창군은 9일 서울광장에서 '2018 서울시 학교·공공급식 한마당' 행사를 가졌다. 군은 이 행사를 통해 학교 급식에 전통장 사용을 장려하고 순창전통장문화학교 확산을 위한 체험프로그램 진행 등 다양한 홍보활동을 펼쳤다.

이 행사는 서울시와 함께하는 전통장문화학교 운영 일환으로 학부모, 학생들이 전통장에 대한 소중함과 우리문화를 배우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날 행사는 학교·공공급식 홍보관, 학교 장독대 전시관, 샘킴의 요리교실, 농부시장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또 전통장(醬) 제조 시연과 전시, 전통메주 만들기, 곰팡이 이식 체험을 진행하고 서울시민을 대상으로 순창군 전통장 문화학교프로그램 등도 알렸다.

순창전통장문화학교는 전통장에 대한 이해, 기능인집에서 고추장과 된장 만들기, 집밥체험, 친환경 농산물수확, 친환경 간식 만들기 등 농가체험 등으로
이뤄진다. 또 주요 관광지와 연계시켜 도시학생들과 부모, 급식관계자가 함께 참여하는 프로그램으로 올해 체험 및 예약을 포함한 인원이 1600여명에 이르는 등 인기리에 운영되고 있다.

군 김재건 미생물사업소장은 “청정 순창의 전통장과 다양한 소스 등 건강한먹거리를 활용한 농촌체험 프로그램이 도시민과 생산자 모두 만족하는 새로운 관광상품으로 자리매김 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순창군은 지난 3월 서울시 초·중학교 20곳과 업무협약식을 갖고 전통장 문화학교를 운영하고 도시민 장독대 분양 체험 등을 추진해 전통장의고장으로서 브랜드 가치를 높여나가고 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