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충북체육수업연구회, 2018. 충청북도체육교사축전 개최

체육 수업 질적 개선 도모... 도내 체육교사 90여명 참여

  • 2018-11-09 21:01
  • 아시아뉴스통신=김지수 기자
9일 충청북도학생수련원 진천에서 2018 충청북도체육교사축전에 참여한 도내 체육교사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체육교사 역량강화와 수업의 질적 개선과 체육교사 간 활발한 정보교류를 위해 충북체육수업연구회가 주관했다./(사진제공=충북도교육청)

충북체육수업연구회가 주관한 2018 충청북도체육교사축전이 9일 충청북도학생수련원 진천에서 도내 체육교사 90명이 참여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행사는 2015년 개정 교육과정에 부합하는 교사 역량강화와 수업의 질적 개선을 유도하고 체육교사 간 활발한 정보교류를 위해 마련된 행사다.

이번 행사에는 체육수업 우수사례 발표뿐 아니라 올해 발령받은 신규 체육교사와 토크콘서트도 함께 진행됐다.

특히, 토크콘서트는 선배교사들이 신규교사들의 고민을 들어주고 아낌없는 조언과 지도 방법을 전수해 신규교사들에게 호응이 좋았다.

이동하는 통로에도 병뚜껑 컬링, 다트, 플로어볼, 저글링 등 체육 교구를 전시해 체험하도록 했다.

특히,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큰 이슈가 되었던 컬링 종목을 변형한 ‘병뚜껑 컬링’이 많은 교사들에게 인기를 끌었다.

이 교구는 고가의 컬링 장비를 구입하는 대신, 충북체육수업연구회 교사들의 아이디어로 학생들이 학교 현장에서도 컬링을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체육교사 축전에 참가한 청주 금천중 장호제 신규교사는 “발령을 받고 그 동안 수업 과 평가를 하는데 어려움이 많았는데, 이런 기회에 많은 좋은 정보를 얻을 수 있었고, 앞으로도 매년 체육교사 축전이 개최 되면 좋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충북체육수업연구회 유석윤 회장(충북체고)은 “이번 행사를 위해 1년간 협의와 준비 했다”며 “많은 교사들이 즐겁게 행사에 임하는 모습을 보고 앞으로도 충청북도체육교사축전이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