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경주시, 향토생활관 입사생 선발

오는 30일 경북대, 영남대, 계명대, 대구대 재학생 및 신입생 신청 받아
거주기간, 생활정도, 출신학교 등 5개 항목 100점 만점 환산 선발 예정

  • 2019-01-12 18:18
  • 아시아뉴스통신=이진우 기자
경주시청사.(사진제공=경주시청)

경북 경주시는 오는 30일까지 경북대, 영남대, 대구대, 계명대에 소재하고 있는 향토생활관 입사 신청을 받는다고 12일 밝혔다.


향토생활관 입사생 선발 인원은 각 대학교별 30명씩 총 120명이며, 입사를 희망하는 학생은 모집기간 동안 입사신청서를 비롯한 첨부 서류를 지참해 주소지 행정복지센터(구 읍·면사무소 및 동 주민센터)로 제출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경주시 홈페이지 공고와 각 대학교 홈페이지 또는 생활관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구체적인 선발기준은 입사선발 공고일 현재 본인 또는 보호자가 1년 이상 경주시 관내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사람 중 거주기간 25점, 생활정도 25점, 출신학교 25점(경주시 소재 초·중·고 3개 과정 졸업자)이 주어진다,

또한 학교성적 20점(신입생 수능 백분위 평균점수, 재학생 직전학기 평점 기준), 기타 5점(다자녀가정, 기초생활수급자 등) 5개 항목 100점(만점)으로 선발할 예정이다.

경주시 향토생활관은 경주시 관내 학생들의 편의를 위해 지난 2008년 경북대학교와 영남대학교를 시작으로 2009년 대구대학교, 2014년 계명대학교와 협약을 통해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1000여명의 학생들이 혜택을 받아왔다.

속보